PHOTO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PHOTO
싱그러운 초록 물결에 잠긴 함안군 장춘사
기사입력: 2022/08/16 [13:24]
강호석 기자 강호석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함안군 칠북면에 위치한 장춘사는 무릉산의 골짜기를 품고 있는 고즈넉한 전통사찰이다. 832년(흥덕왕 7년)에 무량국사가 처음 세웠다고 전해지며, 작은 규모지만 오랜 세월의 자취를 느낄 수 있다. 인근 산세와 어우러진 풍광은 과히 일품이다.새소리, 바람소리에 스스로를 되돌아보려는 사람들이 평일에도 많이 찾아온다. 대웅전, 석조여래좌상, 석조석가여래삼존좌상, 오층석탑이 문화재로 지정돼 있다. 

강호석 기자 강호석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