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획/특집
경남도 하반기 중소기업육성자금 2920억 지원한다
기사입력: 2022/07/05 [18:24]
김회경 기자 김회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창원 산업단지(봉암공단) 전경   

 

경영안정자금, 제조업혁신·경남형뉴딜 특별자금 지원규모 확대
항공우주업종 특별자금 지원대상 확대…중견기업 협력회사도 포함
대출 취급기한 연장 및 취급은행 변경 허용…지원 제한 완화
14개 은행 전국지점 및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에서 가능

 

경남도가 지난 1일부터 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920억 원 규모의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에 나섰다.

 

■중소기업육성자금은 도내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와 금융부담 완화를 위해 도와 협약된 금융기관을 통한 융자금으로, 하반기 자금규모는 경영안정자금 1148억 원, 시설설비자금 1221억 원, 특별자금 552억 원 등이다.
한도는 기업당 경영안정자금 10억 원, 시설설비자금 20억 원이다. 경남도는 이자의 0.75~2%를 보전한다.

 

▲ 창원 산업단지   

 

■특히 하반기부터는 상반기 자금 소진율을 고려해 수요가 많은 경영안정자금, 제조업혁신 특별자금·경남형 지역균형 뉴딜산업 육성 특별자금의 지원규모를 확대한다.
경영안정자금 규모는 연 4300억 원에서 4800억 원으로 500억 원을, 제조업혁신 특별자금은 연 200억 원에서 250억으로 50억 원을, 경남형 지역균형 뉴딜산업 육성 특별자금은 연 100억 원에서 200억 원으로 100억 원을 확대 편성한다.

 

■또한 항공우주산업 활성화를 위해 항공우주업종 특별자금의 지원대상을 확대한다.
경남도와 항공우주산업㈜(KAI)가 체결한 ‘항공우주산업 금융지원 협약’에 따라 항공우주분야 중견기업의 협력회사를 지원대상에 추가한다. 항공우주업종 영위 업체가 아니더라도, 항공우주산업㈜에서 발급한 협력회사 확인서를 제출하는 기업은 자금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항공신산업분야인 ‘무인 항공기 및 무인 비행장치 제조업’ 또한 지원 대상에 추가된다.

 

■마지막으로 기업인들의 편의 도모를 위해 대출 취급기간 연장 및 취급은행 변경을 허용하고 지원 제한을 완화한다.
대출 취급기간은 기간 경과 전 1회 연장이 가능하며, 대출 취급은행은 대출 실행 전 1회 변경할 수 있다. 또한 취급기한 내 대출을 완료하지 못한 기업은 연간 자금 사용을 할 수 없었으나, 자금의 지원 한도에서 대출 미완료 금액만큼 제외하고 자금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 창원 산업단지   

 

■자금 신청은 도와 협약한 BNK경남, NH농협, IBK기업 등 14개 은행 전국지점 및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에서 할 수 있다.
 14개 협약은행은 BNK경남, NH농협, IBK기업, BNK부산, KB국민, 우리, 신한, KEB하나, SC제일, KDB산업, DGB대구, SH수협, 새마을금고, 신용협동조합 등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남도 누리집이나 (재)경남도 경제진흥원 누리집에 게시된 ‘2022년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 계획 변경 공고’를 확인하면 된다.

 

경남도 관계자는 “원자재가격 상승, 금리 인상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회경 기자 김회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