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김해시, 취약계층 폭염대응 지원사업 추진
폭염대응 물품 40가구, 냉방기기 27가구 지원
기사입력: 2022/07/05 [18:08]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김해시가 여름철 폭염으로부터 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취약계층 폭염대응 지원사업’은 기후변화로 갈수록 증가하는 폭염 피해를 최소화하고 취약계층의 폭염 대응력 강화를 위해 환경부와 김해시, 김해시기후·환경네트워크가 함께 추진하는 사업이다.

 

먼저 시는 독거노인, 기초생활수급자 등 기후변화 취약계층 40가구에 맞춤형 지원에 나서 김해시기후·환경네트워크 소속 기후변화 진단상담사가 해당 가구를 방문해 쿨매트, 우·양산, 부채, 생수 등 폭염대응 물품을 전달한다.


또한 폭염대응 행동요령(▶더운 시간대 휴식하기 ▶시원한 옷차림(쿨맵시)하고 양산쓰기 ▶물 자주 마시기 ▶식중독 예방하기 ▶주변 사람 건강 살피기)을 안내한다.


또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7가구에 창문형 에어컨을, 20가구에는 선풍기를 지원한다.


창문형 에어컨은 환경부로부터 지원받아 2020년 지역아동센터에 18대, 2021년 독거노인 가구에 45대를 설치했으며 올해는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 7가구에 설치한다.


이와 함께 지난 4월 지구의 날과 6월 환경의 날을 기념해 개최된 탄소중립 실천 나눔장터 참여자와 김해시기후·환경네트워크가 기부한 기부금 76만 420원으로 선풍기 20대를 구입해 취약계층에게 함께 전달한다.


이정언 기후대기과장은 “기후변화로 날로 심해지는 폭염은 사회적 약자에게 더 큰 피해를 준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를 위한 다양한 기후변화 적응 사업을 꾸준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