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김해시, 공원묘원 플라스틱조화 일제수거 시행
기사입력: 2022/05/16 [18:35]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김해시 영락공원묘원서 플라스틱 조화 수거·폐기   

 

4곳 중 3곳 완료, 나머지 이달 중 수거
시민과 함께 영락공원묘원 내 조화 2톤 가량 수거·폐기 처분

 

김해시가 지난 13일 주촌면 영락공원묘원에서 공원묘원 관계자, 자원봉사협의회, 여성단체협의회 등 80여 명과 함께 플라스틱 조화를 수거해 폐기 처분했다.


시는 이날 영락공원묘원 내 5800여 기의 묘지에 놓여 있는 2톤 가량의 조화를 수거, 폐기처분했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 1월 관내 4개 공원묘원과 플라스틱조화 근절 협약을 맺고, 공원묘원에서는 계도기간을 거쳐 플라스틱 조화 전량을 수거 및 폐기처분하고, 시는 이를 지원하기로 함에 따라 같은 달 낙원공원묘원에서 7톤, 2월 김해공원묘원에서 4톤의 플라스틱 조화 전량을 수거해 폐기처분을 완료한 바 있다.


이번 영락공원묘원 조화 수거로 김해지역 공원묘원의 플라스틱 조화 90%가 수거 처리됐으며 김해하늘공원묘원에 남아있는 나머지 10%의 조화도 이달 중 수거 예정이다.


묘지에 놓인 플라스틱 조화는 햇볕 노출로 풍화가 시작되며 미세플라스틱 먼지가 대기와 토양을 오염시키고 빗물에 씻겨 강과 바다로 흘러들어 해양오염을 일으키며 시민 건강을 위협하게 된다.


이치균 청소행정과장은 “묘지의 조화는 더 이상 마음의 표현이 아니라 플라스틱 쓰레기일 뿐이다”며 “시민의 건강과 환경 보호를 위해 조화 대신 생화나 화분을 사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시의 이러한 움직임에 경남도에서 도내 전 지자체로 확산을 계획 중인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은다.

이현찬 기자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