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진주시립도서관 ‘2021년 길 위의 인문학’ 공모 당선
인문학 강연과 탐방이 어우러진 프로그램 운영 예정
기사입력: 2021/04/07 [18:04]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지난해 길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참여자 기념사진


진주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2021년 길 위의 인문학 공모사업’에 진주시립도서관이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역의 공공도서관이 중심이 돼 지역 주민에게 다양한 인문·문화프로그램을 기획해 제공함으로써 생활 속 인문학을 구현하기 위해 운영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시립도서관에서는 7월부터 10월까지 10회에 걸쳐 ‘뉴노멀 시대를 현명하게 살아가는 방법…내 삶의 기초를 다지는 세 가지 인문학’이라는 주제로 인문학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새로운 가치와 의미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지혜롭게 헤쳐나가는 방법을 살펴볼 계획이다.

 

이번 ‘길 위의 인문학’ 사업 선정으로 시는 900만 원의 운영비를 지원받아 강연 6회, 탐방 3회, 후속모임 1회 등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며, 진주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을 통해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 삶에 대한 인문학적 통찰과 깊은 사유의 시간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시민들이 생활에서 인문학을 통해 여유롭고 풍요로운 삶을 살아가는 힘을 기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