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광주수영선수권대회 오는 7월 열린다
기사입력: 2021/02/23 [17:22]
이현찬 기자/뉴스1 이현찬 기자/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사진은 지난 2019년 7월19일 광주 서구 염주종합체육관 아티스틱수영경기장에서 열린 프리 결승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러시아 대표팀이 연기를 펼치는 모습.(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 제공/뉴스1 )



2019세계수영대회 기념유산사업…선수권·마스터즈 등 2개

남부대 수영장…경영·다이빙·아티스틱스위밍 등 4개 종목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23일부터 27일까지 광주시청 시민홀에서 대회 성공개최 기념 사진전시회를 연다. 광주시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념유산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광주수영선수권대회와 마스터즈수영대회를 올해 7월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선수권대회는 7월 중, 마스터즈수영대회는 7월 24~25일 이틀간 개최할 예정이다. 대회일정은 올해 초 광주시가 대한수영연맹에 대회개최 신청서를 제출하면서 제안한 내용이 지난 19일 대한수영연맹 이사회 총회에서 수용하면서 결정됐다.

 

광주시는 ‘2019세계수영대회를 기념하기 위해 당시 대회가 개최된 7월 중에 전국규모 수영대회도 개최되길 희망한다’는 뜻을 전달했다. 대회 개최 장소는 대한수영연맹 주관하에 2015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와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수영 경기가 진행된 남부대 수영장으로 결정했다.참가종목은 경영·수구·다이빙·아티스틱스위밍 등 4개 종목이다. 참가 대상은 유·초등부부터 일반부다.

 

광주수영선수권대회와 마스터즈수영대회는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국제행사 개최 승인(2012년 10월) 시 ‘연 1회 이상 국내 대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해야 한다’는 국제행사심사위원회 심의의결 사항을 반영해 추진했다. 이와 함께 시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념유산사업의 하나로 2024년 국제스포츠 기념전시관, 수영풀 등이 들어설 한국수영진흥센터 건립(총사업비 370억 원)을 추진하고 있다. 김준영 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올해 7월 열리는 광주수영선수권대회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이겨낸 시민의 힘을 다시 한 번 경험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대회 참가선수들이 안심하고 최상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저비용·북한 불참·스타선수 부재’라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국제수영연맹(FINA)으로부터 150만 시민의 힘과 염원으로 역대 가장 성공적인 대회를 개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광주시는 지난해 7월 제1회 수영선수권대회와 마스터즈 대회를 창설 및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개최하지 못했다. 

이현찬 기자/뉴스1 이현찬 기자/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