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거제시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국비 17억 확보했다
기사입력: 2021/02/22 [17:50]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거제시가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태양광, 태양열 등 신재생에너지 설치 지원 사업
연초면, 장목면 일원 에너지자립마을 조성

 

 거제시가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추진한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17억 7700만 원을 확보했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면·동 마을을 대상으로 주택과 건물에 태양광과 태양열, 지열, 소형풍력 등의 신재생에너지 시설을 설치해 주민들의 전기료 절감과 신재생에너지 보급 활성화를 위한 사업이다.


 시는 지난해 같은 공모사업에 선정돼 12억 원의 국비지원으로 장승포, 능포, 일운면 지역에 같은 사업을 추진했다. 올해에는 신재생에너지 소외지역인 연초면, 장목면을 대상으로 국비 17억 원을 포함한 3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에너지 자립마을 조성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한다.


 고용·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으로 지정된 우리 시의 특수성과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를 감안해 거제 지역 태양광업체 중심의 컨소시엄으로 시공된다. 선정된 지역에 태양광 413곳, 태양열 6곳, 지열23곳을 설치해 연간 약 4억 원의 전기료와 난방비를 절감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는 매년 주택, 경로당, 아파트 태양광 보급 및 공공기관 및 사회복지시설 태양광 보급 등 신재생에너지사업을 추진해 태양광 1500곳 설치를 완료한 바 있다.


 추완석 생활경제과장은 “앞으로도 친환경 도시를 조성하기 위한 에너지자립 마을 국비 공모사업을 적극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