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이웃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이웃
하동축협 임직원·축산농가, 지역사회 1억 원 나눔
지역경제 활성화·태풍피해 복구 3000만 원 이어 7000만 원의 성금·축산물 지원
기사입력: 2021/01/13 [17:54]
이명석 기자 이명석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하동축산농협은 축협 임직원과 하동솔잎한우작목회 회원농가가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1억 원 상당의 현금 및 축산물 나눔사업을 했다고 13일 밝혔다.

 

하동축협은 지난해 태풍 피해와 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어려울 때 축협 임직원들의 성금으로 3000만 원을 하동군에 기탁했다.

 

이어 이번에 추가로 하동축협과 자매결연조합인 제주축협을 비롯해 서울우유농협, 안동축협, 진주축협, 대구경북양돈농협에서 도농상생자금 4000만 원을 지원했다. 

 

또한 하동솔잎한우작목회와 하동축협 임직원이 3000만 원을 조성해 지역사회 나눔사업으로 집행했다.

 

지원대상처는 하동군과 협의해 각 읍·면을 대상으로 지역민들에게 축산물 구입권 4000만 원, 불우이웃 1000만 원, 지역청소년을 위한 장학사업 1000만 원, 지역사회 저소득층 지원에 1000만 원을 각각 배분했다.

 

이병호 조합장은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군내의 돌봄이 필요한 소외된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하고, 축산업에 대한 이미지를 개선해 국민에게 사랑받는 축산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이명석 기자 이명석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