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PHOTO
산청 동의보감촌에 불 밝힌 범학리 3층석탑 복원탑
기사입력: 2020/12/23 [17:00]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산청군 금서면 동의보감촌에 자리한 국보 제105호 범학리 3층석탑의 복원탑이 겨울밤을 수놓는 조명을 밝혔다. 내년 3월 완공을 목표로 공사가 한창인 동의보감촌의 출입문, ‘동의문’ 위로 복원탑의 모습이 겹쳐보인다. 

 

한편 이 복원탑은 지난 2018년 가을 국립진주박물관으로 이관돼 원래의 모습을 되찾은 국보 제105호 ‘산청 범학리 3층석탑’과 똑같은 크기와 재질, 모습으로 복원 제작됐다. 그대로의 복원을 위해 산청군은 당초 석탑을 만들었던 재질의 돌을 찾아내서 동일한 재질의석재로 복원을 했다.  (사진제공=산청군)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