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하동군-국가균형위, 지역혁신 역량강화 간담회 가져
인구감소·지역현안 각별한 관심 및 지원 건의
기사입력: 2020/10/29 [18:25]
이명석 기자 이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하동군이 지난 28일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함께 ‘지역혁신 역량강화를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하동군이 지난 28일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함께 혁신성장 동력 마련을 위한 ‘지역혁신 역량강화를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코로나19를 감안해 윤상기 군수와 균형위 양우석 대외협력국장, 이병용 지역활력담당관, 고남령 국제·소통협력담당관 등 최소 인원이 참석했다.


윤상기 군수는“지역이 골고루 잘사는 균형발전은 모두의 바람이지만 상대적 여건으로 인해 소외되는 경우가 많다”며 “인구감소와 지역소멸 위험 해결을 위한 균형위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윤 군수는 2022 하동세계차엑스포, 갈사만 산업단지, 알프스 프로젝트 등 지역 현안에 대한 정부 차원의 관심과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균형위 관계자는 혁신사례 현장방문 일정으로 악양면 최참판댁 인근의 한옥숙박시설 ‘올모스트홈스테이’와 사회적기업 ‘에코맘의산골이유식’을 방문했다.


윤상기 군수는 “지역현안 해결 및 지역혁신기업 지원을 위한 중앙부처의 도움이 반드시 필요하다.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청와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적극적인 도움을 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명석 기자 이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