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양산시, 공공실내체육시설·체육프로그램 재가동
기사입력: 2020/10/15 [15:09]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양산시가 코로나19 여파로 폐쇄했던 공공실내체육시설을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시행에 따라 15일부터 개방한다.

 

다만 공공실내체육시설을 개방하더라도 출입 인원수 및 운영 코트 면수는 시설 규모에 따라 일정부분 제한한다.

 

시에서 이번에 개방되는 공공실내체육시설은 종합운동장, 국민체육센터, 웅상문화체육센터 3곳이다. 다만 고위험시설(G·X류)에 대해서는 이번에 개방운영을 보류했고, 향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개방여부를 결정한다.

 

또 공공실내체육시설 개방과 함께 그동안 중지나 연기됐던 체육행사 개최와 각종 생활체육 프로그램도 재개한다. 다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규모 행사는 개최하지 않도록 했다.

 

시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됨에 따라 공공실내체육시설을 개방하고 각종 체육대회와 생활체육 프로그램도 재개하게 됐다”며 “아직 코로나19 감염 위험이 남아 있는 만큼 시설이용 및 행사운영 시 마스크 착용 등의 방역수칙 준수 여부에 대한 지도감독을 철저히 해 시민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