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농촌진흥청 허태웅 청장 고성·창원 농업현장 방문
고성군 소재 쌀면가공제품 생산시설 방문 농업인 격려
기사입력: 2020/09/21 [15:45]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허태웅(왼쪽 3번째) 농촌진흥원 청장이 고성과 창원 농업현장을 방문했다.  



허태웅 농촌진흥원 청장이 고성과 창원 농업현장을 방문해 농업인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소통했다.

 

허태웅 청장은 21일 고성군에 위치한 쌀국수 가공공장 ‘거류영농조합법인’과 창원시 소재 ‘다감농원’을 방문해 영농현장 일선에서 노력하고 있는 농업인들을 위로하고 농산물 가공산업과 농촌체험 관광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허 청장이 방문한 거류영농조합법인은 국내 쌀 소비량 저하로 어려움에 직면한 쌀시장에서 농촌진흥청과 쌀 가공을 위한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는 등 쌀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생산에 필요한 가공용 쌀을 계약 재배함으로써 지역농가 소득 향상에도 한 몫을 하고 있는 경영체다.

 

이어 오후에는 단감분야 최고농업기술명인으로 선발된 강창국 대표가 운영하고 있는 창원 다감농원에 방문해 농촌체험 기반시설을 살피고 농촌체험 관광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다감농원은 고품질 단감을 생산·가공하는 것과 더불어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경남농업 선진화에 기여하고 있다.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