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창녕군 제3회 추경예산 6649억 원안 통과
창녕군·군의회 코로나 대응 및 지역경기 회복에 합심
기사입력: 2020/09/20 [15:51]
추봉엽 기자 추봉엽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창녕군이 코로나19 대응 및 지역경기 회복에 중점을 두고 편성한 2020년도 제3회 추가경정예산이 지난 18일 제277회 창녕군의회 임시회에서 원안대로 통과됐다.

 

창녕군의 재정규모는 기정예산 6119억 원 보다 530억 원 증액된 6649억 원으로 늘어났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로 추진이 어려운 행사·보조금 경비, 국내외 여건상 집행이 어려운 여비 등을 세출구조조정을 통해 부족한 재원을 마련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군민 모두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민생경제 활성화 및 지역경기 회복에 중점을 두고 편성됐다.

 

주요 사업으로 긴급재난지원금 165억 원, 희망일자리사업 22억 원,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 점포 재개장 지원과 사회적 거리두기 휴업 참여 다중이용시설 지원 사업 3억 원, 보건소 상시 선별진료소 구축지원 및 다중이용시설 방역소독 사업 4억 원 등을 각각 반영했다.

 

한정우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전례 없는 비상 경제상황에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생활안정과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창녕군의회 의원 모두가 한 뜻으로 합심한 결과다. 추경예산을 최대한 신속하게 집행해 군민들의 피해를 줄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추봉엽 기자 추봉엽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