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PHOTO
등록문화재 산청 신등 단계 옛담장 비 갠 후 풍경
기사입력: 2020/09/09 [13:20]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9일 오전 가을을 재촉하는 비가 내린 뒤 개기 시작한 산청군 단계마을의 옛 담장이 싱그러운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신등면에 위치한 단계마을 돌담길은 2006년 등록문화재 제260호로 지정돼 보존·관리하고 있다. 단계마을 옛 담장은 토석담이 주류를 이루며 전형적인 농촌가옥들과 어우러져 독특한 풍경을 자아낸다.(사진제공=산청군) 

신영웅 기자 신영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