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이웃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이웃
진주 나누리노인통합지원센터, 어르신을 위한 재능기부
생활 속 거리는 두지만, 마음 속 거리는 가까워져요
기사입력: 2020/08/05 [13:09]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진주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 중 하나인 나누리노인통합지원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매일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는 일상에서 마스크 보관을 돕는 마스크 목걸이용 끈을 만들어 대상 어르신 750여 명에게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코로나19로 마스크는 생활필수품이 됐지만, 마스크를 잠시 벗어놓아야 하는 상황이 발생했을 때는 세균에 노출될 우려가 있고, 타인의 마스크와 섞일 경우 구분이 가지 않는 경우도 종종 발생하고 있다.

 

이에 나누리센터에서는 어르신들에게 나눠줄 마스크 목걸이용 끈을 만들었으며, 특히 제작과정에 자원봉사자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해 생활 속 거리는 두되, 마음 간 거리는 더욱 가까워지는 계기를 마련했다.

 

김선옥 센터장은 “올해 초 노인맞춤돌봄서비스가 시행되자마자 코로나 19가 전국적으로 확산돼 어려움도 많았고, 감염증의 장기화로 걱정이 많이 되기도 하지만 대상자들을 위해 기관에서 더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면 반드시 극복해 낼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자원봉사자와 수행기관 종사자들이 마음을 합쳐 훈훈한 사회적 분위기를 만들어 사회적 귀감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맞춤형 돌봄서비스 정착을 위해 열심히 돕겠다”고 말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