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포츠
합천군 ‘제19회 전국여자축구선수권대회’ 개최
14일부터 25일까지 초·중·고·대·일반 62팀 참가
기사입력: 2020/08/05 [18:45]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지난해 열린 제18회 전국여자축구선수권대회 경기모습 



합천군은 한국여자축구 미래주역들이 최강의 자리를 놓고 자웅을 겨루는 ‘제19회 전국여자축구선수권대회’가 오는 14일부터 25일까지 합천군 일원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한국여자축구연맹, 합천군, 합천군체육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초등부 18팀, 중등부 14팀, 고등부 13팀, 대학부 8팀, 일반부 9팀 등 총 62팀이 참가하며, 전체 경기의 3분의 2 이상을 인터넷으로 중계한다.

 

한편,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 경기로 열린다. 경기장 주변 1.5㎞에 차단망을 설치해 외부와의 접촉을 차단했고, 선수단과 대회운영자 등 사전등록자 외에는 경기장 입장이 허용되지 않으며, 이들도 발열체크 후 이상이 없을 경우에만 입장이 가능하다. 특히,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참가선수단 전원은 코로나 검사결과지를 제출해야 하며, 음성으로 확인돼야 대회에 출전할 수 있다.

 

합천군 관계자는 “무관중 속에서 치러지는 만큼 발열체크, 문진표 작성 등 철저한 방역지침 준수 속에 경기를 치를 수 있도록 세밀하게 준비하겠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은 만큼 방역에 만전을 기해 대회가 무사히 마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