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경남도, 집중호우 피해지역 복구 현장 긴급 점검
주민대피시설, 해안가 침수우려 지역 등 예찰 강화 주문
기사입력: 2020/07/30 [18:00]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경남도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신속히 복구하고 피해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복구현장 및 재해취약지구 점검에 나섰다.    



경남도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신속히 복구하고 피해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 복구현장 및 재해취약지구 점검에 나섰다.


 신대호 도 재난안전건설본부장은 지난 29일 거제, 통영지역을 시작으로 피해 복구 현장을 방문해 복구방안을 논의하고, 재해취약시설의 집중호우 대비 현장 조치 사항 등을 점검했다.


 지난 12~14일, 22~24일 경남에는 평균 150㎜이상의 집중호우가 내렸으며, 지역에 따라 200㎜ 이상의 폭우가 쏟아졌다.


 이 기간 동안 도는 △도로침수, △도로 법면 유실, △낙석 및 토사유출 등 크고 작은 피해 발생에 대한 응급복구를 완료했으며, 피해지역 예찰활동을 강화해 현장 피해상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하는 등 총력 대응에 나섰다.


 신대호 본부장은 현장에서 집중호우로 인한 유사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주민 대피시설, △응급복구 현장, △해안가 침수우려지역, △상습침수지역 점검 및 예찰 활동을 강화 해줄 것을 시·군에 주문했다.


 또한, 본격적인 폭염에 대비해 무더위쉼터를 방문, 시설 운영현황 전반을 점검하고, 무더위쉼터 운영 시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코로나19 예방 행동수칙(생활 속 거리두기, 개인위생관리 등) 홍보와 방역물품(체온계, 손소독제 등) 비치 여부 등도 확인했다.


 신대호 본부장은 “앞으로도 도는 태풍 및 폭염 등 여름철 재난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 재해예방사업 및 복구 사업은 신속히 마무리 해 도민의 귀중한 생명보호와 재산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