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통영·고성 정점식, 미래통합당 법률자문위원장으로 선임
정점식 위원장 “헌법 가치 수호하고 자유민주주의 바로 세우는데 앞장”
기사입력: 2020/07/14 [15:32]
김갑조·이상규 기자 김갑조·이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으로부터 법률자문위원장 임명장을 받은 정점식 의원  



미래통합당은 지난 13일 통영·고성 지역구인 정점식 국회의원을 미래통합당 법률자문위원회 위원장으로 임명했다.

 

이날 미래통합당은 중앙위원회, 법률자문위원회, 북한 인권 및 탈북자·납북자 위원회, 중앙여성위원회, 재외동포위원회로 구성된 5개 상설위원회 의장 및 위원장과 중앙연수원장을 선임했다.

 

미래통합당 법률자문위원장은 당과 관련된 법률사항을 총괄하고 당과 당 소속 의원 및 보좌진에 대한 법률문제 전반을 자문·지원하는 중요한 직책이다. 

 

직무의 중요성을 고려해 24년의 검사 경험과 지난 제20대 국회에서 법률자문위원회 부위원장으로서 활약하는 등 전문성과 역량을 겸비한 정점식 의원이 법률자문위원장을 수행하게 됐다. 

 

정점식 의원은 제20대 국회에서 동 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하며 여당의 만행을 견제하기 위해 미래통합당 내 설치된 좌파독재저지특위, 당 4대강 보 파괴 저지특위, 탈원전대책위, 미세먼지대책특위, 드루킹사건 진상조사단, 청와대 민간인사찰 진상조사단 등의 활동을 법률적으로 지원했고, 특히 위법의 소지가 있는 공수처법, 선거법을 여당이 강행 처리하는 과정에서 빚어진 패스트트랙 사건에 대한 법률 자문을 통해 여당의 부당성을 알리기 위해 노력한 공을 인정받았다.

 

이날 임명식에서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당에서 최고의 법률적 지식을 갖춘 분을 모신 만큼 법률자문위원회가 앞으로도 혁혁한 성과를 내리라 기대한다”면서 “이 정권의 좌파독재적 만행들을 바로 잡기 위해 당이 더 노력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정점식 의원은 “헌법 가치를 수호하고 자유민주주의를 바로 세우는데 앞장서기 위해 맡은 바 임무를 성실히 수행해 국민들로부터 사랑과 신뢰를 받는 미래통합당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미래통합당에 대한 국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성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김갑조·이상규 기자 김갑조·이상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