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남해군, 원예농가 스마트팜 환경제어 시스템 설치 지원
기사입력: 2020/07/13 [18:46]
박도영 기자 박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남해군농업기술센터는 시설원예 재배농업인을 대상으로 시설하우스 스마트팜 환경제어 지원사업 신청을 오는 17일까지 접수한다.


스마트팜 기술은 농업기술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융합해 원격으로 최적의 농작물 재배환경을 조성하고, 언제 어디서나 농장을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는 기술이다. 스마트폰을 이용해 시설하우스를 단거리뿐만 아니라 원거리에서도 제어 할 수 있어 작업비용과 노동력을 줄이고 생산성과 품질은 높일 수 있다.\


최근, 시설하우스 재배 농가 중 고온 피해를 입어 수확을 할 수 없는 사례가 발생하기도 했는데, 농작물은 한번 온도관리를 놓치면 전량 수확이 어려우므로 자동 환경관리시스템을 도입해 안전하게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는 것이 좋다.


남해군은 이번 사업으로 사업비 4천만원을 확보해 시설하우스와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하는 환경제어 시스템 도입을 지원할 계획이다. 연동형은 개소당 1천만원, 단동형은 개소당 5백만원을 지원한다.


군 관계자는 “누구나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을 활용해 이제 농사도 스마트하게 짓는 시대”라며 시설하우스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고 작업능률과 생산성을 향상할 수 있는 이번 지원사업에 적극적인 사업신청을 당부했다.
사업 신청접수는 읍면행정복지센터 산업경제팀에서 받고 있으며 기타 문의사항은 남해군농업기술센터 농업기술과 원예특작팀으로 전화하면 된다.

박도영 기자 박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