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거창군 찾아가는 농기계 순회교육
기사입력: 2020/07/02 [17:07]
손재호 기자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거창군 주상면은 완대리 넘터 마을에서 코로나19로 추진하지 못했던 농기계 순회교육과 농기계 수리를 농업기술센터 농기계 순회수리반의 협조로 실시했다고 2일 밝혔다.


농기계 순회수리반은 3명을 1개 조로 편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농기계 수리점에서 거리가 먼 오지마을 농업인들의 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각 마을로 직접 찾아가서 경운기, 관리기 등을 수리해 주고 있다.


특히 올해는 농업인들의 경제적인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수리 시 무상부품 공제금액을 3만 원까지 인상해 지원하고 있다.


또한 농기계별 올바른 사용요령과 보관방법 교육뿐만 아니라 증가하고 있는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에 대한 교육도 함께 진행을 하고 있다.


김득환 주상면장은 “농기계 순회교육을 통해 고령화에 따른 농업인의 불편을 해소하고, 농기계 수명 연장으로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된다”면서 “농업인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농기계 사용에 있어서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손재호 기자 손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