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통영시, 해수부 ‘캠마켓’ 구축사업 공모 선정
사업비 8억2700만 원 확보
기사입력: 2020/06/04 [18:26]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통영시청 전경 



통영시가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인 ‘수산물 온라인 구매시스템(캠마켓) 구축 지원 사업’지원 대상자로 선정돼 사업비 8억2700만 원을 확보했다.


지난 5월 해양수산부는 수산물을 산지에서 일반 소비지로 직배송해 유통구조를 단순화하고, 양식어장, 위판장, 수산물 가공공장을 웹캠과 결합해 생산지 정보를 제공하는 수산물 온라인 구매시스템 구축사업을 공모했다.


통영시는 경남도와 함께 굴수하식수협, 멸치권현망수협, 근해통발수협, 남평참다랑어 영어조합법인으로 사업단을 구성해 응모했으며 지난달 27일 선정위원회 사업계획 발표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최근 수산물 온라인 구매가 증가했고 특히, 지난 해 12월 발생한 코로나19 감염증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나, 대형 쇼핑몰 위주로 시장이 편중되고, 과다한 판매수수료와 광고비 부담 등은 어업인들의 온라인 시장 진입을 막는 걸림돌이 되고 있다.


시와 도는 이번 사업을 통해 전자상거래기반의 모바일 웹을 구축해서 SNS로 집중 홍보하고, 대규모 프로모션 진행으로 직거래 시스템 인지도를 올려서 매출을 늘릴 계획이다.


특히 양식어장, 위판장, 가공공장, 직매장을 웹캠으로 연결해서 주문한 제품 생산과정을 공개해서 차별화하고, 참치 양식어장, 수산물 위판장에는 체험 프로그램을 만들어서 어촌 6차 산업과 연계해 사업효과를 극대화할 전략이다.


시 관계자는 “온라인 직거래 구매시스템(캠마켓)을 생산지 신개념 직거래 유통채널로 구축해 어업인이 손쉽게 온라인시장으로 진입하는 창구로 집중 육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