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창원시, 지속가능한 문화도시 조성 업무협약
기사입력: 2020/06/01 [15:41]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창원시는 지난달 29일 시청에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창원시는 지난달 29일 시청에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마산문화원·창원문화원·진해문화원,마산예총·창원예총·진해예총,마산민예총·창원민예총, 창원문화도시센터 등이 참여했다.


창원시는 9개 기관과 ‘지속가능한 문화도시’ 조성으로 지역의 자율성·다양성·창의성을 살려 지역문화진흥과 문화생태계 구축으로 미래지향적 도시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창원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 주도의 지역공동체 활성화 △지역 고유의 문화가치 증진을 통한 균형발전 △문화의 창의성을 활용한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 구축 △지역중심·시민주도형 거버넌스 구축 △지역문화 협력 및 상생 발전 문화협치 거버넌스 구축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 및 문화도시 사업 수행 △지속가능한 문화도시 조성 등을 추진한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정혜란 창원시 제2부시장은 “이 자리는 지금까지 창원의 문화발전에 앞장서 온 3개 문화원, 3개 예총 그리고 마산·창원민예총이 문화도시를 만나 창원의 지역문화진흥을 위해 마음을 모으는 뜻깊은 자리”라며 “특히 올해 통합 10년을 맞아 마산·창원·진해 세 권역의 매력을 잘 살려 차이와 다름을 인정하는 문화다양성과 문화통합으로 시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지지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