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경남경찰, 언택트(Untact) 사회 대비 예방교육·홍보활동
범죄 예방 교육 및 홍보 활동 비대면·비접촉 방식으로 전환해 진행
기사입력: 2020/05/28 [18:24]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생활방역이 일상화되는 ‘언택트’ 사회에 대비해 다양한 범죄 예방 교육 및 홍보 활동을 비대면·비접촉 방식으로 전환해 진행한다.


경남경찰청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일상생활과 방역조치가 조화되는 생활 속 거리두기가 일상화되는 ‘언택트’ 사회에 대비해 홍보활동을 펼쳤다.


사이버안전과는 최근 사회적 문제가 된 디지털 성범죄의 심각성을 알리고 가·피해 방지를 위해 학생·청소년·군장병을 대상으로 사이버성폭력 예방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사이버범죄 예방교육은 현장 대면을 통한 상호 의사소통이 중요하다는 점과 코로나19 방역의 필요성을 감안해 일부 집합교육을 실시간 온라인으로 전체 교육생이 시청하는 방식의 복합형 교육을 추진한다.


수사과는 코로나19 이후 다양한 신종 수법의 피싱 범죄 증가가 예상돼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코로나19 관련 정부지원대출을 받기 위해 기존 대출을 우선 상환해야 한다는 등 신용등급 상향이 필요하다며 계좌이체를 요구하거나, 코로나 19 관련 비대면 대출이 가능하다고 속이면서 휴대폰에 원격제어 앱을 설치하도록 유도한 후 공인인증서, OTP(일회용 비밀번호) 등의 금융정보를 알아내 자금을 편취하는 등 다양한 피해사례가 있었다.


정부·지자체·금융기관에서는 전화로 절차 진행을 위한 앱 설치나 계좌이체를 요구하지 않으며, 특히 인터넷주소(URL)링크는 포함되지 않으므로 절대로 인터넷주소를 누르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여성청소년과는 코로나19로 인해 그동안 연기됐던 학생들의 등교수업이 순차적으로 실시됨에 따라 온라인 학교폭력 예방 교육 및 청소년 선도·보호활동을 집중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언택드 사회 분위기에 맞춰 오프라인 위주로 진행되던 교육방식이 온라인 위주로 전환됨에 따라 현재 온라인 개학 중인 학교 측과 긴밀히 협조, 학교별 교육 플랫폼을 활용해 학교전담경찰관이 디지털 성범죄 및 학교폭력예방 교육을 실시했으며 등교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외사과는 지난 해 9월 진해 초등생 중대 교통사고 발생 등 외국인들에 대한 교통안전 홍보 대책이 절실하다.


이에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수칙 등 한국 교통 상식을 Q&A 형식으로 풀어낸 1분 30초 분량의 영상을 한국어, 영어, 중국어, 베트남어, 우즈벡어, 인도네시아어 등 6개 언어로 자체 제작했다.


경남경찰은 이번 다국어 교통안전 홍보 동영상 또한 경남경찰청 홈페이지, 도내 외국인 SNS 커뮤니티 등 다방면으로 배포·홍보할 예정이다.


경남경찰 관계자는 “범죄 발생을 예방하기 위한 교육 및 홍보활동의 중요성은 범죄 검거 활동에 결코 뒤지지 않는다”며 “변화된 사회 환경에 맞춘 새로운 방식으로 지속적이고 효과적인 예방 교육·홍보 활동을 실시하겠다”고 강조했다.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