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양산시 노·사·민·정, 코로나19 경제위기 함께 극복
공동선언문 채택…다함께 challenge 캠페인 실시
기사입력: 2020/05/27 [18:21]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양산시는 26일 양산비즈니스센터에서 양산시 노사민정협의회를 가졌다.



양산시는 지난 26일 양산비즈니스센터에서 양산시 노사민정협의회를 가졌다.


협의회는 김일권 양산시장을 비롯해 조용국 상공회의소 회장, 김상읍 한노총양산지역지부 의장 등 노동계, 경영계, 민간단체, 정부기관, 지자체를 대표하는 위원 20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고용안정 및 노사화합, 일자리창출 등 노동현안을 논의하는 기구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와 관련된 정부·시의 각종 지원제도에 대한 안내와 함께, 최근 지역경제 동향과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코로나19 위기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사민정이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공동선언문은 코로나19의 확대·지속이 시민들의 건강을 위협할 뿐만 아니라, 고용위기로 이어져 대량실업 및 지역경제 침체로 이어질 수 있다는 위기감에서 출발해 양산 노사민정이 하나가 돼 ‘고통분담과 고용유지’,‘상생과 협력’, 착한소비 등을 통해 고용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달성하자는 내용을 담고 있다.


김일권 시장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지역경제가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받고 있다”며 “노사민정이 상호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대응방안을 같이 고민하고 소통한다면 모두가 상생할 수 있다”고 기업과 근로자, 시의 미래를 위해 노사를 비롯한 시민과 정부의 협력과 소통을 강조했다.


또 양산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코로나 위기극복을 위한 노사민정 대표들의 노력에 대해 시민들 공감대를 확산시키기 위해 ‘다함께 Challenge’ 캠페인도 전개했다.


‘다함께 Challenge’는 양산지역의 기업 또는 산업단지, 노사민정 대표들이 위기 극복 공동선언을 하고 다른 3명에게 희망 메시지를 전파 릴레이식으로 전파되며 공동선언 동영상을 시의 인터넷 홈페이지, 유튜브 등에 게시하면, 시민·노동자들이 동영상에 응원 댓글을 달아 호응하는 등 다 함께 참여해 코로나 위기를 극복하자는 취지의 캠페인이다.


한편 김일권 시장은 서진부 양산시의회 의장, 서영옥 어곡지방산업단지관리공단 이사장, 최원일 농협중앙회 양산시지부장에게 희망메세지를 전파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