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
경남대, 개교 74주년 기념식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 하에 30년, 20년, 10년 근속공로자 포상 진행
기사입력: 2020/05/21 [12:56]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박재규 경남대 총장이 지난 20일 오전 본관 4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개교 74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개교 74주년을 맞은 경남대학교가 장기 근속자 근속공로자 포상 등 대학이 한 단계 도약하기 위한 구성원 역량 결집을 이끌어 낼 개교 기념식을 가졌다.


경남대학교는 지난 20일 본관 4층 대회의실에서 ‘개교 74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올해 기념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을 방지하고자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하에 근속 교직원 등 소규모 인원이 참석했으며, 30년 20년 10년 근속자에 대한 근속공로자 포상 시상을 진행했다.


이번 30년 근속공로상에는 신석민 교수(체육교육과)를 비롯한 7명이, 20년 근속공로상은 김용성 교수(바이오융합학부)를 비롯한 11명이, 10년 근속공로상은 권현수 교수(사회복지학과)를 비롯한 20명이 각각 수상했다.


이날 박재규 총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화훼 농가를 돕기 위한 ‘플라워 버킷 챌린지(화훼 농가 돕기 릴레이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역 화원에서 구입한 꽃다발을 근속공로자 38명에게 전달하며 축하와 격려의 마음을 전했다.


박재규 총장은 기념사를 통해 “그동안 경남대의 성장과 발전에 힘써온 한마가족과 개교 74주년을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의 가정에 행운이 가득하길 바란다”며 “‘코로나19’의 글로벌 팬데믹으로 전례 없는 위기를 맞이하고 있지만, 그럴수록 대학 구성원 모두가 일치단결한 자세로 서로의 지혜와 역량을 결집해 나간다면 반드시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병칠 기자 전병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