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진주시, 경남·진주형 긴급재난지원금 10만 원 추가 지급
만 7세 미만 아동 1명만 있는 4인 이상 가구(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 대상
기사입력: 2020/05/21 [16:21]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진주시는 아동(만 7세 미만) 1명만 있는 4인 이상 가구가 아동양육한시지원금 40만 원을 받음으로 인해 경남·진주형 긴급재난지원금 50만 원을 받지 못한데 따른 불합리 부분을 개선하고자 차액분 10만 원을 추가 지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당초 아동양육한시지원금인 정부지원과 경남·진주형 긴급재난지원금의 중복수혜 방지를 위해 세대원 중 1명이라도 정부지원 대상자라면 경남·진주형 긴급재난지원금이 제외됐다.


하지만 이로 인해 경남·진주형 긴급재난지원금을 받지 못했던 아동 1명만 있는 4인 이상 가구(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는 10만 원을 적게 받은 결과를 초래함에 따라 차액을 보전키로 했다.


경남·진주형 긴급재난지원금은 22일까지 신청접수 기간인 관계로 읍·면·동 혼선을 막기 위해 추가 차액신청은 오는 25일부터 내달 5일까지 2주간 신청 접수받는다. 지급방식은 아동수당 계좌를 통해 현금으로 입금되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한편 경남·진주형 긴급재난지원금은 경남도와 진주시가 50%씩 예산을 분담해 공동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달 23일부터 접수받고 있으며 아직까지 미신청 대상자는 마감일인 이달 22일까지 신청해야한다. 진주시는 19일 기준 6만439가구에게 184억 원(도비 92억 원, 시비 92억 원)을 지급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