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합천군, 암송아지 제각사업 시행
한우사육 신기술 보급에 전력
기사입력: 2020/05/18 [12:44]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합천군이 암송아지 제각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합천군은 2020년부터 관내 태어난지 7일이 지난 암송아지를 대상으로 송아지의 뿔을 없애는 제각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총 사업비 1억 원, 마리당 2만 원이 소요되는 사업으로, 제각을 원하는 농가는 마리당 군비 1만2천 원, 축협 8천 원의 무상 지원을 받을 수 있고, 군은 현재 2천여 마리의 송아지 제각을 실시했다.


제각 방법은 태어난 지 1주에서 2주가 된 송아지를 대상으로 뿔이 날 부위에 동전크기만 하게 제각연고를 발라주면 된다.


소는 제각을 했을 경우 △성질이 온순해져 서열 다툼 감소 △일당증체량(하루 동안 살이 찌는 양)이 늘어나 농가 소득 증가 △번식 암소의 경우 암소끼리의 투쟁이 사라져 유산율 감소효과 등을 보여주고 있다.


 군 관계자는 “한우농가의 소득증대에 도움이 되는 일이라면 기꺼이 추진하고 연구하겠다”며 “합천군 황토한우의 브랜드 입지가 전국 최고가 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합천군은 전국 최고의 한우 브랜드 구축을 위해 새로운 사육기술 발굴에 힘쓰고 있는 중으로, 이미 여러 사육기술을 보급하고 있으며 암송아지 제각 지원사업은 그 중 한 사업이다.


암송아지 제각 지원을 원하는 농가는 합천축협 한우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병철 기자 정병철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