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진주시, 친환경 학교급식 농산물 팔아주기 행사 가져
드라이브 스루 운영 통해 코로나19 확산방지 철저
기사입력: 2020/03/30 [18:32]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시는 지난 28·29일 학교급식용 친환경 농산물 팔아주기 행사를 진행했다

 

진주시는 지난 28일부터 29일까지 양일간 E마트 건너편 주차장에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개학 연기로 납품이 어려운 농업인을 돕기 위해 학교급식용 친환경 농산물 팔아주기 행사를 드라이브 스루(DRIVE THRU:소비자가 자동차에 탄 채로 쇼핑) 방법으로 운영했다.


이번 드라이브 스루는 친환경농산물 재배농가에서 생산한 파프리카, 풋고추, 청양고추, 꽈리고추, 오이맛고추, 피망, 애호박, 가지, 새송이버섯 등 9개 품목을 시중 판매 가격보다 20%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했다.


친환경 농가의 어려움을 돕기 위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틀 동안 차량 700여 대가 방문해 친환경농산물 875㎏, 700여만 원을 판매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거둬 생산농가의 소득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규일 시장은 드라이브스루 행사 현장에 방문해 종사자를 격려하면서 “타인과 접촉 없이 안심하고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생산농가들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해 나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그동안 친환경 농산물 판매에 협조해 주신 공공기관(혁신도시 등), 학교, 단체, 시청의 전 직원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