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사천시, ‘생애 초기 건강관리 시범사업’ 공모 선정
수요자 중심 맞춤형 건강관리사업 ‘튼튼아기 건강 첫 걸음’
기사입력: 2020/03/24 [18:44]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보건소 청사 전경   



사천시보건소는 보건복지부 주관 ‘2020년 생애 초기 건강관리 시범사업’ 공모에 ‘임산부·영아 방문건강관리 시범사업’이 선정됐다. 선정된 ‘임산부·영아 방문건강관리 시범사업’으로 사천시의 ‘튼튼아기 건강 첫 걸음’ 사업은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방문건강관리 사업으로 올해 7월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이는 보건소의 기존 사업이 방문자 위주의 집단교육으로 이뤄져있어 서비스 접근성이 떨어지는 한계를 보완한 것이다.


 ‘튼튼아기 건강 첫걸음’은 보건소의 영유아 건강간호사가 출산가정에 직접 찾아가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전문 교육과정을 거친 영유아 건강간호사가 방문에 동의한 모든 가정을 찾아 아기와 산모의 건강을 살핀다.


 모유수유, 아기돌보기, 산후 우울 등의 상담과 정보를 제공하며 직접 도와준다. 또한 도움이 더 필요한 가정의 경우 아이가 만 2세가 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방문해 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영유아기 건강관리는 평생 건강을 좌우하는 중요한 미래 인적 자원 투자이다. 이번 공모사업이 임산부와 영아의 건강증진에 첫걸음이 되길 기대한다”며 “건강한 출산 문화 조성을 위해 앞으로 방문 서비스 범위를 확대하고 지속적으로 추진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민두 기자 최민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