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공공기관 중고 PC의 ‘새로운 변신’ 주목
진주시 ‘사랑의 그린PC 무상 보급’ 신청자 접수
기사입력: 2020/03/23 [18:47]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공공기관에서 기증받은 중고 PC가 새롭게 재탄생해 정보 취약계층을 찾아간다.


23일 시에 따르면 진주시는 정보취약계층을 대상으로 ‘2020년 사랑의 그린PC 보급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남도와 진주시가 매년 추진해 오고 있는 ‘사랑의 그린PC보급사업’은 공공기관에서 기증받은 중고PC를 정비해 무상으로 보급하는 사업으로 정보 취약계층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올해 보급되는 PC사양은 코어i3이상, 메모리 4GB, LCD 19인치 모니터이고, 보급 받은 컴퓨터는 수리업체를 통해 1년간 무상으로 A/S를 받을 수 있다.


신청자격은 주소지가 진주시로 돼 있고, 지난 2018년 1월 1일 이후에 사랑의 그린PC를 보급 받지 않은 저소득층, 장애인, 다문화가정, 한부모가정, 국가유공자 등 정보취약계층과 장애인복지시설, 사회복지기관, 아동시설, 노인시설과 같은 비영리단체다.


신청은 내달 17일까지로 진주시 홈페이지 새소식란에서 신청서와 개인정보수집·행정정보 공동이용 동의서를 내려 받아 작성해 거주지 읍·면사무소, 동행정복지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선정 결과는 오는 5월 8일 개별 문자로 통지할 예정이며 보급 기간은 7월부터 12월까지로 위탁 전문업체 기사가 순차적으로 대상 가구를 직접 방문해 컴퓨터를 설치할 계획이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