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
진주시, 지역 친환경농산물 팔아주기 운동 전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피해농가 지원 위해
기사입력: 2020/03/19 [18:44]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시가 ‘진주시 코로나19 극복 친환경 건강꾸러미 공동구매’ 운동을 내달 3일까지 펼친다

 

진주시는 관내 친환경인증 생산 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진주시 코로나19 극복 친환경 건강꾸러미 공동구매’ 운동을 내달 3일까지 펼친다.


시는 코로나19 여파로 학교 개학이 미뤄지면서 학교 급식용 친환경 농산물의 판로가 막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친환경 농산물 학교 납품 농가들을 지원하기 위해 이같은 공동구매를 마련했다.

 

시는 이번 운동을 통해 공공기관, 학교, 단체, 시청 실·과·소 전 직원들을 대상으로 협조를 구하고 있으며, 진주시 농축산과에 구매 알선 창구를 설치해 전화 또는 공문 등으로 접수를 받고 있다.


가격은 3.2㎏(풋고추 외 8종) 1박스에 2만9천 원으로 일반 판매 가격보다 30%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된다. 구매 알선창구 운영은 초·중·고 학생들이 등교를 시작하는 내달 3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조규일 시장은 “최근 발생한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농산물 소비가 위축되는 등 농가의 어려움이 많다”며 “관계 기관, 단체 등에서 많은 분들이 지역 농산물 팔아주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 친환경 농산물 납품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많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