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경남도의회, 코로나 추경예산 조기편성 원포인트 임시회 개회
도청 소관 4800억, 도교육청 소관 250억 규모 추경안 심사
기사입력: 2020/03/18 [15:23]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경남도의회가 코로나19 대응 추가경정예산안 처리를 위해 오는 27일부터 내달 1일까지 6일간 임시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코로나19 대응 긴급 세출수요를 반영하고 민생경제 지원을 위해 추경예산안을 원포인트로 심의할 계획이다.


도청소관 코로나19 대응 추경예산안은 선별진료소 장비 등 방역물품 지원에 68억 원, 휴교 등에 따른 아동양육 한시적 지원에 721억 원, 자동차산업 퇴직인력 재취업 지원에 64억 원 등 4800억 원 규모이며, 도 교육청 소관 예산안은 돌봄교실 중식비 10억 원, 마스크 등 방역물품 구입에 190억 원 등 250억 원 규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추경예산은 오는 30일부터 이틀간 상임위원회 예비심사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심사를 거쳐 내달 1일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김지수 의장은 “코로나19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소상공인들을 위해 경남도 예산이 신속히 집행되도록 꼼꼼하게 챙겨나가고, 이번 추경으로 침체된 지역경제가 활기를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