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
하동교육청, ‘코로나19 STOP’ 우리가 책임진다
방역물품 준비 실태 등 학교현장 종합적 점검 추진
기사입력: 2020/03/12 [12:38]
이명석 기자 이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하동교육청은 지난 5일부터 관내 학교를 방문해 방역물품 준비 실태 등 현장 점검에 힘쓰고 있다. 

 



하동교육지원청은 오는 23일 개학일에 학생들이 안심하고 등교할 수 있는 청정학교 만들기 일환으로 지난 5일부터 관내 학교를 방문해 방역물품 준비 실태 등 현장 점검에 힘쓰고 있다.


하동교육지원청에서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자체 점검표를 만들어 학교에 배부하고, 각 학교에서는 자체 점검표를 이용해 개학 대비 제반 사항을 점검하고 있다.


특히 지난 10일 하동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장학사 전원이 관내 학교(31교, 사립포함)를 순회하면서 학사 운영 준비, 방과후학교, 긴급돌봄서비스, 학생 생활 교육 및 안전관리, 학교급식소 및 통학버스 방역 등 전반적인 점검과 아울러 마스크, 손 소독제, 체온계 등의 비축 현황 확인도 이미 마쳤다고 전했다.


또한 각 학교에서는 모바일 등을 통해 학생과 교직원들의 건강 상태 등을 사전에 점검함으로써 코로나19로 인한 학생들과 학부모들의 불안을 최소화하는 등 교육청과 함께 개학 대비 학교 안전 강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교육지원청 관계자는 “이러한 하동교육지원청의 노력은 만약의 사태에 신속하게 대처 할 수 있는 큰 힘이 될 것”이라며 “하동교육지원청의 핵심과제인 안전하고 건강한 학교 만들기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이명석 기자 이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