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
진주교육청, 코로나19 대비 직원 분산근무
코로나19 직원감염 대비 비상대응팀 가동
기사입력: 2020/03/10 [11:33]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진주교육청 코로나19 비상상황대책팀



진주교육지원청은 지난 9일부터 직원 중 코로나19 감염 또는 의심환자가 발생할 것에 대비해 직원 일부를 예술교육원 해봄(진주시 문산읍 소재)에 분산 근무하도록 조치했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로 인해 기관이 임시 폐쇄되더라도 정상적으로 업무를 이어갈 수 있도록 핵심 인력의 약 10%(공무원 9명)를 분산 근무시켜 비상상황에 투입하자는 내용이다.


비상대응팀은 코로나19가 진정될 때까지 감염병 안전수칙을 준수하면서 본연의 업무를 원격근무지에서 수행할 방침이다.


허인수 교육장은 “우리는 코로나19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모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철저히 대비해야 하며, 관내 기관 및 학교에서는 학생들의 안전과 교육과정 정상화를 위해 더욱 노력해 달라”고 강조하면서 전 직원에게는 비상상황 발생 시 즉시 재택근무가 가능하도록 원격지 업무처리 매뉴얼 등을 숙지해 둘 것을 당부했다.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