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박형준, 미래한국당 공천 번복 ‘소동’
기사입력: 2020/03/10 [15:24]
박일우 기자/뉴스1 박일우 기자/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범중도·보수 통합의 밑그림을 그린 박형준 전 통합신당준비위원장이 지난 9일 미래한국당 공천을 신청했다가 철회하는 소동을 빚었다.


박 전 위원장은 이날 오후 늦게 입장문을 통해 “혼란을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미래한국당 공천 신청을 철회한다”고 밝혔다.


박 전 위원장은 “고심 끝에 결정을 하고 신청했지만 총선 불출마 약속에 대한 일부 문제 제기가 있어, 혹시라도 이것이 정권 심판의 대의에 누가 되고 통합의 진정성을 의심받는 형국이 되면 안된다는 결론에 이르렀다”고 설명했다.


이어 “중도·보수 통합의 성공을 위해 공적 열정으로 봉사하겠다는 생각으로 공천을 신청한 것”이라며 “통합의 의미에 조금이라도 누가 된다면 언제든지 제 개인적인 열망을 내려놓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사려 깊지 못했음에 대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박일우 기자/뉴스1 박일우 기자/뉴스1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