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경남도의회 표병호 교육위원장, 현장 의정활동 펼쳐
신설 양산 가촌초와 금오초·중학교 등 현장 점검
기사입력: 2020/02/20 [15:43]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도의회 표병호 교육위원장이 지난 19일 양산 가촌초 등을 현장 방문했다.   



경남도의회 교육위원회 표병호 위원장(양산3, 더불어민주당)은 지난 19일 양산 가촌초와 금오초·중학교의 신설학교 현장을 방문해 개교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날 표병호 위원장은 교실 시설 현황, 실내 공기 질 확보 여부, 급식 기구 및 기자재 등 물품 구입·설치 현황 등을 꼼꼼하게 확인하고, “가촌초뿐만 아니라 인근 금오초·중학교가 개교하면 양산 신도시 내 과밀 학급이 해소되는 것은 물론 학생들의 통학 불편함도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기 때문에 개교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양산 가촌초는 특수학급 1학급, 유치원 3학급을 포함한 40학급이며, 금오초·중학교는 초등학교 24학급, 중학교 18학급 규모로 개교 예정으로 올해 3월 1일자로 경남 도내에는 총 11개교가 신·이설 학교가 개교 예정이다.


앞서 표 위원장은 지난 17일 ‘학교 생활기록부 전자화 사업’과 관련해 경남교육청 민원실, 기록관, 진해여자고등학교를 직접 방문해 지난해까지 완료된 39% 학교 생활기록부 전자화 사업 결과에 대한 실태 및 프로그램 시연 등 제반 사항을 점검했고, 사업의 조기 추진을 위한 개선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