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지방자치
창녕 부곡온천 관광특구,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2년 연속 수상, 부곡온천 활성화 성과
기사입력: 2020/02/20 [16:10]
추봉엽 기자 추봉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창녕 부곡온천 관광특구 전경 

 



창녕군은 20일, 창녕 부곡온천 관광특구가 ‘2020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 온천테마파크 부문’ 대상을 수상하면서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동아일보가 주최하고 농림축산식품부, 산업통상자원부, 한국브랜드경영협회가 후원하는 2020 국가 소비자중심 브랜드 대상 온천테마파크 부문에서 ‘전국최고 78℃ 창녕 부곡온천 관광특구’가 대상을 수상했다.


1973년 발견된 부곡 온천은 77년 국민관광지, 97년 관광특구로 지정되 70~80년대 최고의 관광지로 인기를 누렸으며, 현재도 연간 300만 명에 가까운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특히, 부곡온천은 훌륭한 온천시설을 기반으로 창녕스포츠파크, 국민체육센터 등 탄탄한 체육 인프라를 갖추고 있어 4년 연속 소비자선정 최고의 브랜드 ‘동계훈련하기 좋은 도시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하면서 대한민국 최고의 동계전지훈련장으로도 이름을 날리고 있다.


이와 더불어 군에서는 부곡온천 힐링둘레길 조성, 야간경관 조성사업 등 새로운 관광인프라 구축사업 추진과 부곡온천축제, 생생라이브공연, 추억의 신혼여행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전국 최고의 온천관광지로 발돋움 하고 있다.


한정우 군수는 “이번 국가소비자중심 브랜드대상 2회 연속수상은 부곡온천 활성화의 긍정적 신호라 생각하며 이에 자부심을 가지고, 관광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관광인프라 구축과 서비스 개선을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온천관광특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추봉엽 기자 추봉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