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통영시, 코로나19 취약시설 대상 방역소독 실시
기사입력: 2020/02/18 [16:36]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통영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감염자 발생 예방을 위해 경로당 등 노인 및 장애인 복지시설에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통영시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감염자 발생 예방을 위해 17일부터 4월 말까지 경로당 등 노인 및 장애인 복지시설 268곳을 대상으로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65세 이상 노인은 젊은 성인에 비해 면역력이 낮아 코로나19 감염 위험 및 치사율이 높으므로 경로당·요양원·사회복지시설 등 취약계층 이용시설에 대한 방역 소독의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는 시점이다.


 이에 통영시 보건소는 노인장애인복지과의 협조를 통해 관내 노인·장애인 복지시설 등 감염병 취약시설 총 268곳을 파악했으며, 지난 17일부터 해당 시설을 대상으로 1곳 당 한 달 이상의 간격을 두고 2회씩 코로나19 예방 방역소독을 시행한다.


 또한 통영시는 버스·여객선·유람선터미널, 관광지 등 다중이용시설에 집중 방역 소독 중이며, 외국인 단체 관광객이 방문하는 장소에 사전·사후방역을 병행해 코로나19 예방에 힘쓰고 있다.


 통영시보건소 관계자는 “전방위 방역·소독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코로나19 취약시설에 대한 관리에도 만전을 기해 코로나19가 전파되지 않는 안전한 환경을 만들겠다”며 주민들에게도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올바른 손씻기와 마스크 착용을 당부했다.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