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
경남교육청, ‘2020년 학력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 운영
초등 13개 기관 27학급 476명, 중학 3개 기관 6학급 120명
기사입력: 2020/02/13 [11:38]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경남교육청은 학령기 배움의 기회를 놓친 비문해 성인을 대상으로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초등·중학 학력인정 문해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020년 초등과정 학력인정 문해교육 운영기관은 ▲완월초(창원) ▲거류초(고성) ▲곤명중(사천) ▲안의중(함양) ▲김해도서관 ▲양산시청 ▲거창군청 ▲하동군청 ▲합천군청 ▲함양군청 ▲가톨릭여성회관 한울학교(창원) ▲창원성산종합사회복지관(창원) ▲밀양시종합사회복지관(밀양)으로 10개 지역, 13개 기관, 27학급이 운영된다.
특히, 중학 과정 학력인정 문해 교육은 지난해 최초로 거창군청(1개 기관)에서 1학급 운영한 것을 올해는 ▲양산시청 ▲거창군청 ▲가톨릭여성회관 한울학교(창원)로 3개 기관, 6학급으로 확대된다.


2020년 학력인정 문해 교육 프로그램은 올해 3월부터 내년 2월 말까지 1년 동안 운영된다.


초등과정은 초등학교 6년 과정을 3년으로 단축해 운영하며, 1단계(1~2학년 수준), 2단계(3~4학년 수준), 3단계(5~6학년 수준)로 단계별 수업 시간은 40주, 총 240시간이다.


또한 중학 과정은 1단계(중1 수준), 2단계(중2 수준), 3단계(중3 수준)으로 단계별 수업 시간은 40주 총 450시간이다.


신청 자격은 초등·중학 학력이 없는 만 18세 이상의 성인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학습자는 기관별 모집 기간 내 해당 기관을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신기석 평생교육급식과장은 “배움의 기회를 놓친 어르신들이 한글을 몰라 일상생활에서 겪는 불편함을 해소하고, 학력을 취득할 수 있는 학력인정 문해교육 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했다”며 “가족과 이웃, 지역사회의 관심으로 평생교육이 더욱 확산,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