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해설 > 칼 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론/해설
칼 럼
<독자칼럼> 2020년 행복 설계도
기사입력: 2020/01/22 [12:57]
오세재 한마음마인드교육원 자문위원 오세재 한마음마인드교육원 자문위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오세재 한마음마인드교육원 자문위원

마치 집이 설계도에 의해 지어지듯이. 인생은 마음으로 만들어진다. 인생을 바꾸려면 설계도인 마음을 먼저 바꾸어야 한다. 아돌프 아이히만, 히틀러의 명령으로 600만 명의 유대인을 학살한 현장에 주범으로 살았던 아이히만은 도피 생활 중 이스라엘의 첩보기관인 '모사드'에 의해 아르헨티나에서 체포되어 이스라엘 법정에 서게 됐다. 그러나 그때까지 그에게 기소된 모든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검사는 "본인이 한 일이 얼마나 잔혹무도한 일인지 알지 않았냐?"며 계속 추궁했지만 아이히만은 반복해서 차분한 목소리로 "나는 독일 국가에 충성서약을 맹세한 군인으로 맡은 바 임무에 충실히 따랐다"고 말했다. 그에 대한 반박으로 재판에 1500건 이상의 문건들과 100명 이상의 증인들이 출석했고, 이들 대부분은 강제 수용소에서 극적으로 살아남은 사람들이었다. 아이히만은 자신은 상부의 명령에 따라 어쩔 수 없이 행위를 한 것뿐이며, 자신이 직접 살해에 가담한 적이 없다고 계속적으로 주장하였고, 칸트의 말을 인용하여 명령을 지키는 것이 도리이고, 맹세를 지키는 것이 최고의 가치라고까지 말했다. 1961년 12월 19일 아이히만은 사형선고를 받았고, 이는 신속하게 집행되었다. 이 재판과정에 참가한 유대계 정치 철학자 한나 아렌트는 '예루살렘의 아이히만'이란 책에서 생각이 없음이 죄라고 지적한다. 불행한 마음의 설계도에서는 불행한 결과가 나올 수밖에 없다.


호서대 설립자 故 강석규 박사님은 자서전에서 자신의 생애에 후회를 남겼다. 그는 독학으로 박사가 되었고, 후진양성을 위해 자신의 젊음을 바친 분이시다. 누구보다도 열정적으로 살아 온 강 박사님은 65세에 은퇴하셨고 나머지 여생은 덤으로 사는 것으로 여겼다. 95세가 되어서야 영어공부를 시작했다고 한다. 30년이란 길 세월을 그냥 보낸 것이다. 왜 그랬을까? 인생의 설계도를 그릴 때에 65세까지만 그렸기에 그 이후의 삶은 깊이 생각하지 못했던 것이다. 지금은 100세 시대인데, 아쉬운 대목이다.


반면, 미국의 국민화가 모지스 할머니란 분이 계신다. 모지스 할머니로 불리며 미국인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예술가로 꼽히는 애나 메리 로버트슨 모지스. 워싱턴 카운티의 어느 농장에서 1860년에 태어나 12세부터 15년간 가정부 일을 하다가 남편 토마스 모지스를 만나 버지니아로 이주, 농장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뉴욕에 정착해 열 명의 자녀를 출산했고, 남편이 돌아가신 후에 관절염으로 좋아하던 자수를 놓기 어려워지자 76세부터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고 한다. 그렇게 시작된 그림은 자신의 추억을 배경으로 담아낸 아기자기한 풍경화인데 작품수집가의 눈에 띄면서부터 미국인들의 사랑을 받게 됐다. 88세에 <올해의 젊은 여성>에 선정되었고 93세에 타임지 표지를 장식했으며 100번째 생일은 <모지스 할머니의 날>로 지정이 되었다. 그녀의 열정적인 작품 활동으로 101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날 때까지 1600여 점의 작품을 남기고 미국 국민화가가 되었다.


집을 지었을 때에 한번 설계한 것을 끝까지 갈 필요가 없다. 얼마든지 중간 중간에 건축주가 원하는 대로 설계를 수정해서 건축할 수 있듯이. 우리의 인생도 그렇다. 오래전에 차를 운전하다 여성부 장관의 대담을 라디오로 들었다. 매춘여성을 위해 정부에서 각종 직업교육을 시켰지만, 성공하는 사람들은 비율이 너무 낮다는 것이다. 왜 그럴까를 생각해보니, 그들의 마음설계도에는 쉽고 편하게 살고자 하는 마음이 들어있었다. 그래서 어려운 것이다. 사실, 직장에 다녀서 돈을 버는 것은 규칙적인 삶과 자기희생이 따라야 한다. 또 일을 잘못하면 수많은 책망과 대가를 치러야 한다. 반면 매춘은 상대적으로 쉽게 돈을 벌 수 있는 것이다. 생각 하나가 바뀌면 인생도 바뀐다. 직업교육도 중요하지만, 그들의 마음교육이 더욱 필요한 것이다.


얼마 전, 투자의 귀재 워렌버핏이 대학생들에게 "투자하고 싶은 사람과 투자하고 싶지 않은 사람을 정할 때에 대부분 인격으로 결정한다."는 말을 남겼다. 사람들은 자신의 미래 수익의 10%를 투자해야 한다면 잔머리를 굴리고, 거짓말을 하고, 남의 공로를 가로채고, 신뢰할 수 없고, 이기적이고 오만하며, 독선적인 사람을 절대 선택하지 않는다. 그렇다. 인생에서 성공하느냐 실패하느냐의 결정은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인성에서 결정이 된다는 것이다. 2020년 새해. 행복을 꿈꾼다면 잘못된 내 인생의 설계도부터 고쳐야 하지 않겠는가?

오세재 한마음마인드교육원 자문위원 오세재 한마음마인드교육원 자문위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