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양산소방서 '안전한 요양병원 만들기' 간담회
요양병원 관계자와 관련기관 모두 한자리 모여 화재안전대책 논의
기사입력: 2020/01/16 [15:26]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양산소방서는 화재로부터 안전한 요양병원을 만들기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양산소방서는 지난 15일 대회의실에서 관내 요양병원 관계자 및 관련기관 19명과 화재로부터 안전한 요양병원을 만들기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이 날 간담회 참석자는 요양병원 관계자 13명과 양산보건소, 웅상보건지사, 한국전기안전공사, 경동도시가스 등 5개소의 유관기관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 주요 내용으로는 ▲요양병원 화재 사례 알림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한 특수시책 안내 ▲유관기관 합동 요양병원 안전점검 안내 ▲질의응답 및 소방안전교육 등이었다.


양산소방서는 요양병원 환자유형별 피난팔찌와 휴대용 산소캔을 이용해 화재 시 대피시간을 단축, 인명피해를 최소화 하는 특수시책을 준비중이다.


김동권 서장은 “요양병원은 거동불편환자가 많아 다수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며 “이번 간담회를 계기로 기관과 병원이 서로 협동해 화재로부터 안전한 요양병원을 만드는 시작점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