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경남도, ‘ICT 글로벌 기업’ 창원 스마트산단에 유치
다쏘시스템코리아㈜ 경남지역본부 설립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9/12/15 [15:57]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경남도가 지난 13일 다쏘시스템코리아㈜와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남도가 지난 13일 경남창원 산학융합원 2층(경남창원 스마트산단 사업단 입주) 회의실에서 다쏘시스템코리아㈜와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김경수 도지사, 허성무 창원시장, 조영빈 다쏘시스템코리아㈜ 대표이사, 박민원 경남창원 스마트산단 사업단장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업무협약에 앞서 경남창원 스마트산단 사업단 직원들을 격려하고, 경남 정보통신기술 산업의 지속발전의 필요성과 글로벌 정보통신기술 선도기업의 도내 진출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도 했다.


이번 협약으로 스마트 산단 입주 기업과 도내 기업들은 다쏘시스템코리아㈜의 글로벌 스마트 제조기술을 제공받는 한편, 글로벌 시장에도 함께 협력해 진출할 수 있게 된다.


향후 다쏘시스템코리아㈜ 경남지역본부가 설립되면, 지역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스마트공장, 스마트산단이 성공적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기업들의 경쟁력 또한 대폭 업그레이드되어 지속가능한 체계를 구축하고, 산학연의 협력으로 지역기업 맞춤형 인재양성 등 다방면에 걸친 지역 정보통신기술 산업 발전도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또한 다쏘시스템코리아㈜는 경남본부 설치에 이어 유력 협력사도 함께 이전해 경남도의 지역 인재를 적극적으로 채용하고 미래 산업을 이끌어갈 인재를 양성함으로써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특히 다쏘시스템코리아㈜가 도입예정인 산업용 플랫폼인 ‘쓰리디익스피리언스(3DEXPERIENCE) 플랫폼’은 정교한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 데이터 수집 분석 및 보고, 혁신적인 제조 기술 등 다양한 디지털 혁신기술을 하나로 통합해 기업 내·외부 관계자들이 한 자리에서 협업할 수 있도록 하는 비즈니스 플랫폼으로서, 제품의 기획·마케팅·연구개발은 물론, 디지털 연속성을 스마트공장의 생산과 서비스 전반에 걸쳐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편, 경남도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국내 굴지의 정보통신기술 기업인 삼성에스디에스(SDS)㈜와 세계 140여 개 국가의 협력사 및 기술력을 보유한 다쏘시스템코리아㈜를 연이어 경남에 유치하는 의미있는 성과를 거뒀다.


더군다나 정보통신기술(ICT) 기업들이 수도권 이외 지역에 투자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쉽지 않다는 점을 감안하면, 최근 수도권 및 글로벌 선도 기업들이 경남에 모여든다는 점은 대단히 고무적이다.


경남도는 이번 기회를 계기로 정보통신 신기술과 경남의 주력 제조업을 융합하고, 나아가 이를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산업을 창출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 경남 전 지역에 주력산업 스마트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산업단지의 스마트화를 통해 제조업 위기를 극복한다는 경남창원 스마트산단 선도프로젝트 역시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김경수 도지사는 “다쏘시스템코리아㈜와 경남에서 함께 일할 수 있게 돼 대단히 기대가 크다. 향후 스마트산단이 반드시 성공해야만 대한민국 경제의 미래가 있다는 점에서 오늘은 여러모로 큰 의미가 있는 날”이라며 “이제는 스마트산단의 미래를 확실히 보여줄 수 있는 단계가 됐다”고 밝혔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