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통영 문화재 야행(夜行)' 전국 최우수사업 선정
전국 최우수사업 선정되다!!
기사입력: 2019/12/05 [14:51]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통영 문화재 야행’이 문화재청 주관 ‘2019년 지역 문화재 활용 최우수 사업’으로 선정됐다.


통영시와 (사)통영무형문화재보존협회는 5일 충남 보령 비체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2019년 하반기 문화재청 문화재 활용 워크숍 중 진행된 시상식에서 최고의 영예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통영시는 올해 처음 문화재 야행을 개최한 도시로 27개 도시 중 선정됐다.

 

지난 2016년 시작된 문화재 야행(夜行)은 문화재청 공모사업으로 문화재가 밀집된 전국 곳곳에서 야간형 문화 향유·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이다. 올해 통영 문화재 야행은 ‘12가지 보물을 찾아라’를 주제로 문화동 통제영 일원에서 5월, 10월 2회 개최했다. 통제영 복원 후 최다 방문객이 통제영을 찾았으며, 통영 문화재 야행 행사는 올해 처음 개최됐지만 풍성하고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이면서 통영의 대표 야간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2020년 통영 문화재 야행(夜行)은 많은 시민과 관광객이 함께 웃고 즐길 수 있는 행사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오직 통영만이 가지고 있는 독특한 야간형 문화향유 프로그램을 통해 통영다움의 색다른 문화콘텐츠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통영시는 2년 연속 문화재 야행사업 공모에 선정돼 2019년에는 5억4천만 원, 2020년에는 5억9천만 원 사업비를 확보해 야간형 문화 관광 콘텐츠와 무형유산이 어우러진 명품 축제로 거듭날 수 있게 됐으며, 통영시의 풍부한 문화예술이 더욱 빛을 발하는 야간 문화행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갑조 기자 김갑조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