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협력의 손길 이어져
한국생활개선경남연합회와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경남지부와 업무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9/12/05 [15:53]
한태수 기자 한태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는 지난 4일 한국생활개선경남연합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위원장 김경수 도지사)는 5일 한국생활개선경남연합회(도 연합회 및 18개 시군연합회)와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경남지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4일 오후7시 화순군 금호리조트에서 조직위와 한국생활개선경남연합회 도연합회(회장 공길여)와 18개 시군 연합회와 협약을 체결 했으며, 5일 한국공인중개사 경남지부 회의실에서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경상남도지부(지부장 하재갑)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엑스포의 성공을 위한 협력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한국생활개선경남연합회는 경남도연합회 및 도내 18개 시군연합회로 구성되어 있으며 250개 단위 조직이 하나의 연합회로 결성되어 1만500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 농업인 학습단체로, 지역사회 활력을 주도하면서 여성농업인 권익 향상과 농촌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는 단체로 회원들의 엑스포 관람과 각종 행사를 엑스포기간 중 함양에서 개최하기로 하는 등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 했다.


또한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경남지부는 회원 6500여 명으로 구성된 단체로 협회 주관 회의 및 교육 등을 엑스포 기간 중 함양에서 개최하기로 하는 등 엑스포 홍보와 관람객 유치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장순천 엑스포조직위원회 사무처장은 “정부승인 국제행사인 엑스포 성공을 위해서는 반드시 도민을 포함한 범국민적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강조 하고,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경남지역본부와 한국생활개선경남연합회 도 연합회를 비롯한 18개 시군연합회와의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협회의 전국 네트워크를 통한 엑스포 홍보가 더 한층 활발히 펼쳐져 내년 엑스포의 성공 개최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0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천년의 산삼, 생명연장의 꿈’이라는 주제로 2020년 9월 25일부터 10월 25일까지 31일간 함양 상림공원 일원과 함양대봉산휴양밸리 일원에서 정부승인 국제행사로 개최된다.

한태수 기자 한태수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