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거제 앞바다 11명 탄 낚싯배 좌초…인근 낚싯배가 전원 구조
기사입력: 2019/12/01 [15:24]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1일 오전 9시 45분쯤 거제시 남부면 갈곶리 북여도 앞바다에서 낚싯배 A호(8.55t)가 좌초됐다.

 

A호에는 선장(48)을 포함해 11명이 승선해 있었으며, 선장은 사고가 나자 즉시 통영해경에 구조를 요청했다.


신고를 받은 통영해경은 경비정과 연안구조정, 구조대 등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다행히 인근에 있던 다른 낚싯배가 A호 승선원 모두 구조하면서 별다른 인명피해는 없었다.
이날 오전 7시 1분쯤 거제 지세포항에서 출항한 A호는 남부면 갈곶리 북여도 남쪽 370여 m(0.2해리) 바다에서 낚시를 하던 중 좌초된 것으로 나타났다.


통영해경은 A호가 암초에 부딪힌 것으로 추정했다. 선장을 상대로 음주측정을 했지만, 음주운항은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또 좌초된 A호를 다시 지세포항으로 예인할 방침이다.

강맹순 기자 강맹순 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