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
창원시, 진해여중서 미래직업 전망 특강
오는 28일 석동중학교서도 열려
기사입력: 2019/11/07 [17:58]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창원시는 지난 5일 진해여자중학교 300여 명 학생을 대상으로 미래직업 전망 특강을 열었다.


 창원시는 지난 5일 진해여자중학교 300여 명 학생을 대상으로 미래직업 전망 특강을 열었다.


 ‘4차산업혁명과 미래인재 - 새로운 질문이 미래를 바꾼다’란 주제로 진로교육의 전문멘토 한국진로진흥원 대표 이혜미 강사를 초청해 4차 산업혁명의 특징과 미래산업의 변화를 설명하고 미래의 인재상 및 미래 일자리 비전을 소개하여 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미래직업 전망 특강’은 오는 28일 석동중학교 263명을 대상으로 총 1회 더 개최한 후 마무리될 예정이다.


 박상석 일자리창출과장은 “미래사회의 주역인 청소년들에게 빠르게 변화하는 미래 일자리에 대해 쉽게 설명하고 앞으로 맞이할 새로운 상황에 유연하고 주도적인 자세로 직업을 선택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이번 프로그램의 목적”이라고 기획의도를 밝히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꾸준히 직업선택에 관심을 가질 것”을 당부했다.

구성완 기자 구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