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
청년 K-STAR 밀양연극아카데미 하반기 상설공연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유쾌한 가족극 ‘우리집 식구들 나만 빼고 다 이상해!’
기사입력: 2019/11/06 [17:07]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지난 5월, 밀양연극촌 스튜디오 극장에서 '청년 K-STAR 밀양연극아카데미'가 '우리집 식구들 나만 빼고 다 이상해'공연을 하고 있다.


 (재)밀양문화재단은 오는 9일부터 23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3시, 7시 밀양 연극촌 스튜디오 극장에서 ‘청년 K-STAR 밀양연극아카데미’ 하반기 상설공연 ‘우리집 식구들 나만 빼고 다 이상해’를 공연한다.


청년 K-STAR 밀양연극아카데미 이대영 예술감독이 극작 및 연출한 연극 ‘우리집 식구들 나만 빼고 다 이상해’는 엉뚱하고 개성 강한 가족을 둘러싸고 일어나는 해프닝을 그린 유쾌한 가족극이다.


지난 5월 첫 공연을 시작으로 7월까지 뜨거운 관심 속에서 상반기 공연이 개최됐고, 하반기 공연은 상반기와 또 다른 캐스팅과 극의 구성으로 색다른 감동을 관객에게 선사할 계획이다.


또한, 관객 참여형 이벤트 ‘너와 나의 연결고리’, ‘미르마운틴 탑승 인증샷’을 공연 시작 1시간 전부터 만나볼 수 있다.


다양한 이벤트 체험을 통해 관객은 공연 관람뿐만 아니라 밀양 연극촌에서만 느낄 수 있는 특별하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 갈 것으로 기대한다.


공연은 12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공연 예매와 이벤트 참여는 무료이며 예매는 선착순이다.


티켓 예약과 공연, 이벤트 관련 문의는 청년 K-STAR 밀양연극아카데미 사무실로 하면 된다.

이계원 기자 이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