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
제30회 경남도생활체육대축전 진주서 ‘역대 최대 규모로’
생활체육인 화합의 한마당, 25일부터 28개 종목 사흘간 열전 돌입
기사입력: 2019/10/22 [15:24]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제30회 경남도생활체육대축전이 오는 25일 오후 5시 진주종합경기장에서 개회식을 갖고 3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350만 경남도민의 화합의 장이 될 제30회 경남도생활체육대축전이 오는 25일 오후 5시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천년 역사 진주에서 하나되는 우리경남’이라는 구호 아래 개회식을 갖고 3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


특히 이번 대축전은 진주시에서 지난 1992년 개최 이후 27년 만에 열리는 것으로 30주년이라는 상징성도 포함돼 있어 그 의미가 더욱 값지다고 할 수 있으며, 대축전 개최를 통해 경남의 중심도시이자 100만 생활권 부강도시 진주를 알리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대축전은 검도, 게이트볼, 국학기공 등 28개 종목(정식 25, 시범 3)에 역대 최다인 1만970명의 임원 및 선수들이 참가해 시군의 명예를 걸고 열띤 승부를 겨루게 되며, 동호인 화합을 위해 종합순위는 가리지 않고 각 종목별로 시상한다.


대회 첫날인 25일 개회식이 열리는 진주종합경기장 일원서 오후 3시부터 관람객을 대상으로 개인별 체력측정 및 맞춤형 운동 처방을 제공하는 국민체력인증센터를 비롯해 NC다이노스·경남FC 팬 사인회, 국화전시회, 스포츠체험페스티벌, 진주특산품 전시판매장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한 오후 5시부터 진행되는 식전행사에서는 솟대쟁이놀이, 공군의장대 시범공연, 라퍼커션퍼레이드, 미스트롯 지원이 축하공연이 펼쳐지며, 이어 공식행사는 개식 통고를 시작으로 18개 시·군 선수단이 입장하고 박성도 진주시의회 의장의 개회선언, 조규일 진주시장의 환영사, 대회기 게양,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대회사, 스포츠 7330 실천다짐 선언, 30주년 기념 성화퍼포먼스로 이어진다.


식후행사에는 멀티미디어쇼, 대북퍼포먼스, 플라잉보드, 뉴트로 뮤직파티, 불꽃놀이, SF9, 벤, 조항조 등 초청가수 축하공연으로 30돌을 맞이한 대축전의 분위기를 한층 더 북돋울 예정이다.

 

구정욱 기자 구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