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카메라 고발> ‘기동 경찰’ 독수리 먹이 낚아 채 듯
기사입력: 2019/09/19 [16:47]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독수리 먹이 낚아 채는 듯한’ 기동 경찰의 신호 위반 차량 단속을 바라보는 시민들의 시선이 곱지 않다.


진주시 진양호로 이마트에서 진주교대 방향 좌회전 신호를 위반하는 차량에 대한 기동 경찰의 잦은 길목 지키기 단속에 대해 정작 시민들은 함정 단속으로 바라보고 있기 때문이다.


다수 운전자들은 “매가 먹이를 낚아채기 위해 하늘 높은 곳에서 빙빙 돌다 순식간에 채 가듯 신호등 인근에서 지켜보고 있다가 신호 위반 운전자를 보면 사이렌을 울리며 바로 따라오고 있다”며 “마치 신호 위반을 노리고 운전자 범칙금 부과를 위해 기다리는 것처럼 느껴진다”고 지적했다.

유용식 기자 유용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