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양산시, 국제안전도시 기본조사 연구용역 착수보고
인제대 배정이 교수, 사업개요 및 내용·기대효과 등 보고
기사입력: 2019/09/08 [15:27]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카카오톡

▲  양산시는 국제안전도시 공인 사업을 위해 ‘기본조사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양산시는 지난 6일 시청 상황실에서 국제안전도시 공인 사업을 위해 ‘기본조사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국제안전도시 인증도전에 나섰다.


국제안전도시란 지역사회 구성원들이 사고와 손상을 줄이고 안전을 증진하기 위해 지속적·능동적으로 노력하는 도시를 말한다. 즉, 관내에서 발생하는 사건·사고 및 위험요인을 분석해 지역 특성에 맞는 효율적인 안전사업과 시스템을 추진하고 구축하는 내용이다.


이날 보고회는 인제대학교 배정이 교수가 국제안전도시 사업의 개요 및 내용, 기대효과 등을 보고하고, 김일권 시장을 비롯해 안전도시관련 담당 부서장 등 10여 명이 참석해 안전도시 사업과 관련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김일권 시장은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시민들이 요구하는 실질적인 안전분야의 개선이 중요하다”며 “단순히 국제안전도시 공인을 받기위한 내용보다는 우리시민들이 어떤 곳에서, 어떠한 이유로 많이 다치는지를 살피고 개선하기위한 노력이 반영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영복 기자 송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경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